광고
광고
로고

“이렇게 깊은뜻이“ 왜 몰랐을까?” 숨겨진 중소기업 멘토의 전도사

“비즈업성공지원단 박희정 대표이사

이주형 | 기사입력 2022/07/03 [18:51]

“이렇게 깊은뜻이“ 왜 몰랐을까?” 숨겨진 중소기업 멘토의 전도사

“비즈업성공지원단 박희정 대표이사

이주형 | 입력 : 2022/07/03 [18:51]

 창업(스타트업)을 해서 중소기업이 되기 위해서는 수년이 지나야 그것도 10% 이내의 기업이 중소기업에 진입하는데 기업이 성장하기 위해서는 기술뿐이 아니라 경영, 즉 교육, 아이디어,직무, 환경, 문화, 예술, 철학, 경제, 정치, 사회등과 출신지역에 따라 성향이 다른 직원들을 소통하기 위한 관리등 무던히 노력을 해야 소위 말하는 3M을 넘을 수 있다고한다.

 

▲ 비즈업성공지원단 박 희 정 대표이사

 기업이 재화를 벌고 사회적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생산품목에 따라 공통분모가 겹치는 파도를 넘어야하고 사회적이슈의 시대적 흐름을 잘 이겨내야 한다고하는데, 이 모든것을 이겨나가는 중소기업 대표는 서부개척시대의 말 잘타는 기술이 아니라 말을 잘 조련하는 경영인이 되어야 한다고 한다. 물건을 잘 만들기도 어려운데 여러가지 산재해 있는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을 몰라 도산하는 경우가 많다고한다

 

 창업자의 멘토, 비즈업성공지원단을 이끄는 박희정 대표이사, 박 대표는 기술과 용기는 좋은데 산업사회에 필요한 각종 인증과 자금문제로 기업이 꽃을 피우기전에 시들해지는 것을 보고 어떻해 해야 기업이 성장하는데 그들을 위한 계단이 될 수 있을까? 하다가 기업이 성장하는 멘토가 되고자 변호사, 변리사, 경영컨설턴트, 전문교수진과 함께 비즈업성공지원단을 설립 했다고한다.

 

 처음엔 24시간 일하는 "억척군단으로 비즈업성공지원단"을 홍보하기에 바쁘다보니 기업을 위한 차별 컨설팅이 어려움을 겪었지만, 이제는 요청하는 기업인의 눈빛만 봐도 그들이 무엇이 필요한지 알 수 있다며 대부분 기업인이 추구하는 요소를 해결해주는 해결사가 되었다고한다.

 

                      한국에서의 기업경영 비즈업성공지원단이 해결한다

 

▲ 비즈업 성공지원단 임직원 

 

 현재 우리나라에서 창업을 장려하여 매년 창업하는 기업인은 증가하고 있지만, 그들을 위한 전문 서비스업은 터무니없이 부족하여 길 잃은 경영인은 갈곳을 잃고 코끼리 웃기기보다 더 힘든 경향이 종종 있다고 하는데, 이젠 기업경영도 달라지고 있다고한다. 다름아닌 비즈업성공지원단을 만나는 순간 경영자는 기술을 바탕으로 경영만 하면된다고 하는데 비즈업성공지원단” 50여명의 서비스 전문지원단은 기업을 위한 역량과 자격 그리고 인증에 필요한 서류정리, 특허, 회계 자금까지 수많은 일들을 일시에 처리해주는 ONE- STOP 서비스를 제공 한다고한다.

 

 특히 아시아로하스인증사업은 비즈업성공지원단만의 강력한 인증사업으로 ESG 경영을 연계하여 기업이 환경, 사회, 투명경영의 틀을 만들어 어떠한 외세나 문제점 돌출에도 이겨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벤처기업인증, 이노비즈인증, 우수발명품인증, 직무발명인증, 우수국방제품인증, 대한민국 지식경영인증과 정부포상을 수여하는 아시아로하스산업대전을 지원하면서 기업가치를 향상 시켜주는데 그 역할을 다한다고한다.

 

 자연과 함께 친환경을 지양하며 기업인이 행복한 대한민국을 만드는데 역할을 다하고자하는 박대표 임직원들은 전지역을 넘어 전세계를 연결하여 기업경영의 초석이 되는 비즈업성공지원단에 혁신적인 BI를 만들어 강력하고 튼튼하며 믿고 신뢰하는 기업경영의 길잡이 역할을 하겠다는 의지가 분명하며 강렬한 대비를 보여주는 '경영코드'를 만들겠다고 한다.

 

 또한 길게 앞으로 전진하는 비즈업 성공지원단을 만나는 순간 기업은 바로 성공으로 가는길이라고 자부하는 박대표는 튼튼하고 아름다운 성벽라인처럼 성벽을 받쳐주는 수직 기둥이 되어 전직원들과 함께 서로 조화를 이루면서도 행복한 기업문화를 조성하는데 멋진 기업멘토가 되고 아름다운 마음씨 가득한 전직원들은 최고의 인재양성, 직무교육을 통하여 기업이 원하는 어떠한 역할도 해결해주는 전문가로 거듭나고자 한다고한다.(서울 합동기자단)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